LG전자, '게이밍 노트북' 국내 출시 144Hz 주사율 지원
LG전자, '게이밍 노트북' 국내 출시 144Hz 주사율 지원
  • 송범선 기자
  • 승인 2018.10.10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초에 화면 144장 표현하고, 엔비디아 G-싱크 적용
8세대 인텔 헥사코어 i7 CPU 탑재…7세대 대비 23% 성능 향상
LG전자의 게이밍 노트북 신제품이 출시됐다. (사진=뉴시스)

[뉴시안=송범선 기자] LG전자가 10일 게이밍 노트북 신제품(모델명 15G880)을 국내에 출시했다.

그래픽 구현은 게이밍 노트북에 가장 중요한 요소다.

화면 전환에서 이 노트북은 15.6인치로 1초에 화면을 144장까지 보여주는 '144Hz 주사율'을 지원한다. 고성능 게이밍 모니터 수준으로, 노트북에서 화면 주사율 144Hz를 구현한 것은 이례적이다.

주사율이 높으면 화면이 빠르게 변하는 슈팅게임 등에서 화면 전환이 부드럽다. 이용자는 어지럼증을 덜 느끼고 의도한 대로 정교하게 게임을 조작할 수 있기 때문이다.

엔비디아(NVIDIA)의 주사율 동기화 기술인 지싱크(G-Sync) 기술을 적용해 게임 화면이 깨지는 현상도 최소화했다.

이 노트북에는 인텔 프로세서 i7-8750H를 탑재해 데이터 처리 속도를 높였다.

i7은 i9보다는 하위 버전이지만 여전히 게이밍 노트북으로서는 부족함이 없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참고로 현재 새로 공개된 가장 최신 게이밍 프로세서는 i9-9900K로 고성능을 자랑하고 있다.

LG전자의 새 노트북의 메모리는 기존 DDR4 2400Mhz보다 뛰어난 DDR4 2666Mhz다. 용량은 16GB다. 엔비디아의 GTX 1060 그래픽카드는 복잡한 게임 화면을 지체 없이 정확하게 표현한다.

256GB용량 SSD(솔리드스테이트 드라이브) 저장장치도 갖췄다. SSD는 빠르지만, 사용자가 용량 부족의 어려움에 처할 수 있다.

이에 사용자가 필요에 따라 512GB까지 적용해 적용할 수 있고, 최대 1TB의 HDD를 추가할 수도 있다.

여기에 Gigabit Wi-Fi로 초고속 무선 인터넷 속도를 낸다. 이 Wi-Fi는 이론상 16GB 용량의 UHD 화질 영화를 단 1분이면 다운 받는다.

전송속도가 빠른 USB 3.1 C-타입, HDMI, 미니 DP 등 단자와 81Wh에 달하는 대용량 배터리를 갖췄다.

출하가는 289만원이다.

손대기 한국HE마케팅 담당은 "어떠한 게임도 최고의 환경에서 즐길 수 있는 LG 게이밍노트북으로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