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S10’이 기대되지 않는 5가지 이유…‘성능 차이 없고 가격대만 높으면 소비자 외면 할 것’
삼성전자 ‘갤럭시 S10’이 기대되지 않는 5가지 이유…‘성능 차이 없고 가격대만 높으면 소비자 외면 할 것’
  • 정창규 기자
  • 승인 2019.01.22 07:3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 매체 판드로이드, 내달 20일 발표되는 갤럭시 S10 신랄한 비판
퇴보한 디자인, 높은 가격, 혁신 부재, 변형판 증가, 5G 미지원 등 지적
삼성 갤럭시 S10 추정 이미지 (이미지=판드로이드)
삼성 갤럭시 S10 추정 이미지 (이미지=판드로이드)

[뉴시안=정창규 기자] 내달 20일 샌프란시스코에서 발표될 삼성전자 갤럭시 S10 시리즈에 대한 날 선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

21일(현지시간) 해외매체 판드로이드는 기대속에 발표를 기다리고 있는 여타 매체와는 달리 냉정하고 신날하게 삼성전자의 갤럭시 시리즈 10주년 모델을 비판했다. 판드로이는 신제품 출시는 반길만한 일이지만 적어도 갤럭시 S10은 다섯가지 면에서 기대에 미치지 못하며 오히려 퇴보했다는 지적이다.

판드로이는 첫번째 이유는 '디자인'을 꼽았다.

삼성 갤럭시 S10의 디자인은 사실상 이미 상당부분 유출됐다. 기존까지 베젤이 없던 디자인을 바꾸면서 갤럭시 S10은 전면 디스플레이어 구멍을 뚫은 인피니티-O 스타일로 출시된다. 갤럭시 S10은 작은 카메라 구멍 하나 뿐이지만 갤럭시 S10플러스는 가로로 다소 넓은 구멍이 추가된다.

끔찍하게 못난 디자인은 아니지만 노치 대신 채택했다는 '홀 디스플레이(Hole Display)'가 만족스러운 것인지에 대해 지적하는 목소리가 높다. “그게 그거 아니냐”는 지적과 함께 “차라리 이럴 거면 상하의 베젤을 그대로 남겨두는게 좋지 않냐”는 의견도 있다.

해외의 다른 업체들은 화면은 건드리지 않으면서 슬라이드 식으로 처리하거나 팝업 방식을 채택하기도 하는데 이에 비해 장점이 있는 것인지 의문이 든다는 지적이다. 어떻든 안전하게 전면 카메라를 처리하기는 했지만 소비자들에게 '개선된 디자인'이라는 설득을 하기에는 부족해 보인다.

두번째는 가격이다.

삼성은 아직 아이폰에 비해서 다소 낮은 수준의 가격을 유지하고 있다. 아이폰과 갤럭시의 가격 격차는 차츰 줄어들고 있으며 갤럭시의 가격 상승이 꾸준히 진행되는 것은 회사의 수익을 생각해 볼때 충분히 이해할 만 하다.

그러나 애플이 신제품을 내놓으면서 가격을 높이다 보니 최근에는 판매량이 줄고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삼성이 이번 신제품을 내놓으면서 가격을 유지하거나 저렴하게 내놓을 가능성은 무척 낮아 보인다. 만약 출시되면서 한번 더 가격이 인상된다면 삼성 역시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샤오미, 오포, 원플러스, 화웨이 등의 가성비를 강조한 경쟁업체와 성능에서는 큰 차이 없이 가격대만 높다면 소비자들의 외면을 받을 여지가 크다는 주장이다.

삼성전자 S10의 디스플레이 지문인식 이미지 (이미지=판드로이드)
삼성전자 S10의 디스플레이 지문인식 이미지 (이미지=판드로이드)

세번째는 혁신적 기능의 부재이다.

삼성전자의 갤럭시 S10의 가장 큰 혁신으로 공개된 것은 디스플레이에 포함된 지문인식 기능이라고 언급되고 있다. 삼성으로는 처음 선보이는 기술인 것은 확실하지만 이는 중국업체인 비보(Vivo)가 1년전에 이미 채택했던 기능이다.

카메라 면에서도 차이가 점점 벌어지고 있다. 구글은 렌즈 하나만으로도 AI(인공지능)를 활용해서 야간 촬영 특화 기능을 내놓기도 했다. 화웨이 P20 프로와 메이트 20 프로의 경우도 이와 비슷한 기능을 추가해서 사용자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삼성은 이런 혁신적인 기능들의 팔로워 역할을 할 뿐, 주도하지 못한 모습이다.

삼성이 갤럭시 S10과 같이 최초의 폴더블폰을 내놓는다는 것도 혁신면에서는 주목받지 못할 듯 하다. 새로운 폴더블 디자인이 함께 나오면서 화제성은 떨어질 수 밖에 없다.

네번째는 S10 시리즈의 변형판이 늘어났다는 것이다.

현재까지 알려진 시리즈는 라이트와 기본, 대화면의 3가지로 나온다는 것과 초대화면 제품이 하나 더 있다는 이야기도 나왔다. 여기에 별도의 기능이 추가되거나 빠진 변형판이 나온다는 루머가 더해지면서 사용자들은 무엇을 구입해야 할지 혼란스러울 수도 있다.

애플이 2개의 XS라인에 별도의 XR로 차별화를 꾀한 것처럼 갤럭시 S10 시리즈가 확실한 라인업을 인정받을 수 있을지 현재로서는 미지수다.

마지막 다섯번째는 5G의 부재이다.

내달 20일 발표되는 갤럭시 S10 시리즈에는 5G가 포함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렇게 일단 발표한 후 5G 모듈을 탑재한 새로운 폰을 상반기중에 올려놓을 거라는 전략인 것으로 전해졌다. 몇달 뒤 5G가 탑재된 동일한 제품을 구입하는게 나을 거라 생각하는 사용자들이 많다면 초기 매출은 줄어들 수 밖에 없다.

갤럭시 S10은 삼성전자가 발표한 갤럭시 시리즈의 10주년 기념 모델이다. 노치에도 불구하고 아이폰X은 10주년 모델답게 높은 매출을 달성했다. 과연 갤럭시 S10도 지켜볼 일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채윤 2019-03-25 19:41:06
갤럭시s10 개인적으로는 디자인과 기능다 전보다 훨씬 더
좋아졌던데요 특히 온스크린 지문인식이랑 무선 배터리 공유기능,물이 묻은 손으로도 조작이 가능한 초고밀도 터치기능, 카메라전면 2개 후면에 (광각렌즈,초광각렌즈,망원렌즈) 3개, 사진 찍을때 자동 보정되는거,
베절제거한 풀 화면 등등 아이폰XsMax보다 좋은거 많은데도
아이폰XsMax보다 싸요.
아이폰XsMax:한화 약 2백만원
갤럭시s10: 한화 약 140만원
잘 알아보지도 않고 사람들이 말하는거 만듣고 갤럭시s10
기능 나아진 거 없다고비난하지 마세요.언론사에서 그러시면 안되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