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개심사의 청벚꽃, 봄에 취하다
[포토] 개심사의 청벚꽃, 봄에 취하다
  • 정윤희 기자
  • 승인 2019.04.29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주말 개심사의 청벚꽃을 즐기기 위해 이른 아침부터 몰려든 사람들 (사진=정윤희 기자)

[뉴시안=정윤희 기자] 서산 9경 중 하나인 개심사는 평소 조용한 사찰이지만, 해바다 봄이면 가장 인기있는 명소로 떠오르곤 한다. 

봄을 알리는 벚꽃이 물러갈 즈음, 피기 시작하는 겹벚꽃이 만개하기 때문이다. 하나의 나무에 아름드리 펼쳐진 겹벚꽃은 꽃 부케마냥 탐스럽게 피어 전국의 상춘객들이 이곳에 모인다.

특히 국내 유일의 청벚꽃을 볼 수 있는 장소로 뉴스를 타면서, 지난 주말 개심사를 찾는 인파는 엄청났다. 이곳의 겹볒꽃은 4월의 끝자락과 5월초까지 이어질 전망이며, 벚꽃을 제대로 못 즐겼다면 서산의 봄으로 대신해도 좋을 듯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