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3사, 홈 AI 선점위해 가정용 AI스피커 단말 경쟁 나서
이통3사, 홈 AI 선점위해 가정용 AI스피커 단말 경쟁 나서
  • 조현선 기자
  • 승인 2019.04.30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11.6인치 '기가지니 테이블TV' 출시
SKT, 7인치 화면 AI 스피커 '누구 네모'
LGU+, 10.1인치 'U+tv 프리'…'U+AI 어벤져스'
KT의 '기가지니 테이블TV' (사진=KT)

[뉴시안=조현선 기자] 이동통신3사가 인공지능(AI) 서비스를 제공하는 IPTV셋톱박스와 스피커에 디스플레이를 결합한 단말을 잇달아 출시하고 있다. 화면 달린 가정용 AI스피커를 사용해 인공지능도 집에서 손쉽게 보고 듣는 시대가 성큼 다가왔다.

KT는 셋톱박스와 디스플레이를 결합한 '기가지니 테이블TV'를 29일 공개했다. 앞서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는 디스플레이를 결합한 AI 셋톱박스와 스피커를 출시해 가정에서 자유롭게 AI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해외에서는 이미 관련 시장이 빠르게 성장세에 있다. 지난 2017년 아마존의 '에코 쇼(show)' 출시 이후 구글, 레노보 등 글로벌 업체들이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AI스피커를 연이어 출시하고 있다. 

◆ KT, 셋톱박스+11.6인치 화면 '기가지니 테이블TV' 

KT는 셋톱박스에 11.6인치 디스플레이를 결합한 개인용 AI TV 기가지니 테이블TV를 선보였다. 오는 5월 2일 공식 출시된다. 향후 기가지니 테이블TV와 함께 2종의 기가지니 라인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유선랜 없이 와이파이(Wi-Fi) 연결만으로 이용이 가능해 전원 연결시 침실, 주방, 서재 등 집안 어디서나 TV를 즐길 수 있다.

올레 TV의 모든 실시간 채널과 VOD 콘텐츠를 즐길 수 있으며, 홈IoT 제어와 지니뮤직 음악감상이 가능하다. 날씨 확인, 스케줄 관리 등 홈비서 기능과 함께 어린이, 교육, 요리, 쇼핑 등 다양한 분야에서 특화 서비스를 제공한다.

기존 기가지니와 같이 하만카돈의 프리미엄 스피커를 탑재해 2채널 스테레오 사운드로 풍부한 음량을 제공한다.

SK텔레콤의 누구 네모(NUGU nemo) (사진=SK텔레콤)

◆ SK텔레콤, 7인치 화면 AI 스피커 '누구 네모'

SK텔레콤은 최근 7인치 디스플레이 탑재형 AI 스피커 '누구 네모(NUGU nemo)’를 출시했다. JBL스테레오 스피커가 탑재돼 전 음역을 표현할 수 있는 2개의 10W 풀레인지 드라이버로 소리를 감상할 수 있으며 최대 20W 출력이 지원된다.

누구 네모는 디스플레이를 통해 노래 가사 확인, 실시간 환율정보, 증권정보, 운세, 지식백과 사전, 한영사전 등 다양한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 이용자들은 기존 누구에서 제공하던 30여 가지 생활밀착형 기능을 동일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20가지의 각기 다른 홈 테마 설정이 가능해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무드등’과 특정 시간마다 화면이 자동으로 꺼지게 설정할 수 있는 나이트 모드 기능이 인상적이다. 

 

LG유플러스, 'U+TV 프리' (사진=LG유플러스)

◆ LGU+, 'U+AI_어벤져스' 공개

LG유플러스는 지난해 12월 국내 통신사중 최초로 화면일체형 무선 셋톱박스인 포터블 IPTV 'U+tv 프리'를 출시한 바 있다.

U+tv 프리는 집안 어디서든 와이파이만 연결돼 있으면 자유롭게 221개 실시간 방송과 18만편의 VOD를 감상할 수 있다. 넷플릭스 콘텐츠와 아이들나라, U+프로야구, U+골프, U+아이돌Live까지 즐길 수 있다.

10.1인치 고해상도 디스플레이와 입체음향 기술인 돌비 애트모스를 지원하는 JBL 스피커를 전면에 4개 장착해 선명한 영상과 풍부한 사운드를 동시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이후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AI스피커 ‘U+AI 어벤져스’도 출시했다.

LG유플러스와 '마블' 캐릭터의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와 라이선스 계약을 통해 아이언맨, 헐크, 토르, 캡틴 아메리카 등 마블 IP를 AI스피커 디스플레이 대기 화면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 두 제품 모두 네이버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가 탑재돼 음성명령으로 ▲VOD 검색 ▲네이버 검색 ▲가정 내 IoT 기기 제어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