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벅이’ 제주 여행 가벼워진다…카카오맵, 제주도 ‘초정밀 버스 위치 정보 서비스’ 시작
‘뚜벅이’ 제주 여행 가벼워진다…카카오맵, 제주도 ‘초정밀 버스 위치 정보 서비스’ 시작
  • 조현선 기자
  • 승인 2019.09.09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성항법시스템(GNSS) 활용해 실시간 위치 확인 가능
제주도 시작으로 전국 확대 목표, 버스 도착 정보 고도화 예정
카카오맵의 제주 초정밀 버스위치정보 서비스 (제공=카카오)

[뉴시안=조현선 기자] 이제 카카오맵에서 제주 시내 버스의 초정밀 실시간 위치를 볼 수 있게 된다. ‘뚜벅이’들의 제주 여행이 한층 가벼워질 전망이다.

카카오는 모바일 지도맵인 카카오맵과 제주도가 손잡고 국내 최초로 초정밀 버스 위치 정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9일 밝혔다.

위성항법시스템 ‘GNSS’(Global Navigation Satelite System)를 활용해 버스의 실시간 위치를 지도상에서 볼 수 있도록 초정밀화했다. 버스의 위치 정보를 10cm 단위로 확인할 수 있어 실시간으로 버스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현재 각 지자체가 운영하는 버스정보시스템은 버스 정류장 알림판과 모바일 서비스 등을 활용해 버스가 정류장에 몇 분 후에 도착할 것이라고 알려준다. 버스 위치 정보를 정류장 단위로 파악해 신호 대기나 도로 정체 등 실시간 정보를 시스템에 반영하기에는 한계가 있다.

이번에 카카오맵에 도입한 ‘초정밀 버스 위치정보 서비스’는 제주도와 카카오맵의 민관 협력 프로젝트다.

제주도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정보화진흥원 공모 사업으로 GNSS 단말기를 제주 지역 모든 제주버스에 설치해 데이터를 제공한다. 카카오맵은 단말기와 시스템을 연동시켜 서비스를 개발했다. 

이용 방법은 카카오맵에서 ‘제주버스’ 선택시 초정밀 버스위치 정보가 활성화 된다. 정보를 활성화하면 카카오맵 지도 화면 상에 실제 시내 버스가 실시간으로 이동중인 위치와 경로가 버스 모양 아이콘으로 나타난다. 원하는 버스 아이콘을 선택하면 자동차 내비게이션처럼 속도와 목적지, 다음 정류장 등을 볼 수도 있다.

버스 정보 안내 알림판이 설치되지 않은 비도심 정류장에서도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버스 운행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향후 카카오맵은 제주도를 시작으로 각 지자체들과 논의/협력을 통해 서비스 지역을 전국으로 확대하고, 버스 도착 정보를 한층 고도화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