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기반 중고거래 서비스 ‘당근마켓’, 400억원 투자 유치
지역 기반 중고거래 서비스 ‘당근마켓’, 400억원 투자 유치
  • 조현선 기자
  • 승인 2019.09.09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토스벤처스·굿워터캐피탈 등으로부터 400억원 투자 유치
누적 투자금액 480억원 달성
당신 근처의 마켓, ‘당근마켓’ (제공=뉴시스)

[뉴시안=조현선 기자] 지역기반 중고거래 모바일 서비스를 운영하는 당근마켓이 실리콘밸리 벤처캐피탈인 알토스벤처스와 굿워터캐피탈 등으로부터 총 40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알토스벤처스와 굿워터캐피탈의 주도 하에 진행됐으며 기존 투자사인 소프트뱅크벤처스, 카카오벤처스, 스트롱벤처스, 캡스톤파트너스도 참여했다. 

이로써 당근마켓은 총 480억원 누적 투자를 기록하게 됐다.

'당신 근처의 마켓'이라는 뜻을 담고 있는 당근마켓은 사용자의 실제 거주 지역에서 중고 물품을 직거래하고 지역 관련 정보를 교류할 수 있는 모바일 플랫폼이다. 모바일 앱을 통해 사용자는 쉽고 간편하게 물건을 등록하고 채팅을 통해 거래할 수 있다.

당근마켓은 동네 인증, 매너 평가, 거래 후기 등을 통해 이용자가 상대방의 매너 점수를 확인하고 안전한 거래를 할 수 있도록 중개해 준다. 또한 머신러닝을 통해 개인 맞춤형 상품까지 추천한다. 

당근마켓은 2015년 7월 지역기반 중고거래 서비스로 시작한 이후 현재 누적 다운로드 수 800만을 기록했으며 월간 방문자 수(MAU)는 300만명에 달한다

김용현 당근마켓 공동대표는 "지역기반 중고거래 서비스를 넘어 지역 생활 플랫폼으로 서비스를 확장해 새로운 사업 모델 개발에 집중할 계획"이라며 "향후 이웃간의 연결을 도와 당근마켓 사용자와 지역 소상공인에게 더 큰 편의를 가져다 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