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슨, 무선청소기 신제품 韓시장 최초 공개…“미세먼지까지 싹”
다이슨, 무선청소기 신제품 韓시장 최초 공개…“미세먼지까지 싹”
  • 최성욱 기자
  • 승인 2019.09.19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기청정기 및 무선청소기 신제품 국내 출시
무선청소기 신제품은 전세계 시장 중 한국에서 처음 선보여
다이슨의 '다이슨 V11 220 에어와트 CF+ 무선청소기' (제공=뉴시스)

[뉴시안=최성욱 기자] 글로벌 가전기업 다이슨이 공기청정기와 무선청소기 신제품을 출시하고 국내 가전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다이슨은 19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서울옥션빌딩에서 '신기술 설명회'를 열고 '다이슨 퓨어 쿨 크립토믹공기청정기'와 '다이슨 V11 220 에어와트 CF+무선 청소기'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다이슨은 이날 다이슨 청소기 중 가장 흡입력이 센 '다이슨 V11 220 에어와트 CF+ 무선 청소기'를 전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공개했다. 이번 신제품은 한국의 가정을 위해 설계된 제품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신제품은 여섯 단계의 여과 과정을 통해 집먼지 진드기, 알레르기 유발 물질 입자만큼 작은 크기의 초미세먼지를 잡아낸다.

또한 '다이나믹 로드 센서' 시스템을 통해 브러시 바의 저항을 초당 최대 360번 감지하고 모터와 배터리의 마이크로프로세서에 자동 전달해 흡입력을 조절한다. LCD 화면도 탑재돼 사용 중인 모드 및 남은 사용 시간 등 현재 성능을 확인할 수 있다.

다이슨은 이날 '다이슨 퓨어 쿨 크립토믹 공기청정기'와 '다이슨 퓨어 핫앤쿨 크립토믹 공기청정기'(온풍기 겸용)도 소개했다.

다이슨의 공기청정기는 가정 내 초미세먼지, 악취, 가스를 제거하고 포름알데히드까지 지속적으로 파괴한다. 이를 위해 다이슨은 지난 2016년부터 초미립자(PM0.1)의 500분의 1 크기인 포름알데히드의 입자를 포착하기 위해 연구해왔다고 설명했다.

이를 기반으로 출시된 신제품들은 0.1 마이크론 크기의 미세먼지를 99.95%까지 제거한다. 아울러 '에어 멀티플라이어' 기술과 350도 회전 기능으로 방안 구석까지 초당 290리터의 정화된 공기를 분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