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금리 최대 연 5% 주는 ‘T high5 적금’ 2탄 출시
SK텔레콤, 금리 최대 연 5% 주는 ‘T high5 적금’ 2탄 출시
  • 조현선 기자
  • 승인 2019.10.30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은행 이어 KDB산업은행과 협업
기존 ‘T high5 적금’ 복수 가입 가능…복수 가입자 대상 이벤트 진행
SK텔레콤이 KDB 산업은행, 핀크와 손잡고 SKT 고객에게 최대 연 5% 금리를 제공하는 ‘KDB x T high5 적금’을 30일 출시했다. (제공=SK텔레콤)

[뉴시안=조현선 기자] SK텔레콤이 KDB산업은행, 핀크와 손잡고 SK텔레콤 고객에게 최대 연 5% 금리를 제공하는 ‘KDB x T high5 적금’을 30일 출시했다. 지난 5월 연 5% 혜택으로 출시 4개월 만에 9만명 가입자를 유치하며 국내에 ‘테크핀’ 개념을 개념을 알린 ‘T high5 적금’의 후속 상품이다.

‘KDB x T high5 적금’ 만 17세 이상의 SK텔레콤 이용 고객이라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가입을 원하는 고객은 은행 방문 없이 스마트폰에서 ‘핀크’ 애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은 후 가입할 수 있다.

SK텔레콤 고객이라면 일반 적금 두배 가량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T high 5적금’ 가입 고객은 기본 금리 2%에 SK텔레콤 고객 우대금리 2%를 제공해 최소 4%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여기에 5만원 이상의 요금제 이용고객 또는 핀크 앱에서 개설한 산업은행 계좌로 통신비 자동이체를 설정한 고객은 우대금리 1%가 추가돼 총 5%의 금리를 누릴 수 있다.

월 불입금액은 최대 20만원까지, 만기는 1년/2년 중 선택할 수 있다. 또한 기존 월 최대 15만원까지 불입가능한 ‘T high5 적금 x DGB대구은행’상품과 중복으로 가입할 수 있다.

만약 2가지 T high5 적금에 모두 가입할 경우 5%의 금리혜택 효과를 월 최대 불입액 35만원(DGB대구은행 15만원, KDB산업은행 20만원)까지 볼 수 있다. 가족 중 3회선 이상 SK텔레콤 회선을 사용하는 가정에서는 월 최대 105만원씩 최대 5%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상품 출시를 기념해 11월 30일까지 적금에 가입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총 1000명에게 추가 1% 캐시백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T high5 적금’의 모든 상품에 가입한 고객들에게는 ‘모두 가입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SK텔레콤 고객 중 2가지 적금 복수 가입자를 대상으로 100명을 추첨해 두번째 가입한 적금의 불입 마지막 달 금액(최대 20만원)만큼 추가 캐시백을 제공한다.

SK텔레콤 한명진 MNO사업지원그룹장은 "SK텔레콤은 5G시대를 맞아 지난 5월 ‘T high5 적금’ 출시를 통해 고금리 적금이라는 혜택을 제공했다"며 "이번 시즌2 출시를 통해 고객 혜택이 더욱 확대되었으며, 향후에도 다양한 금융 혜택으로의 확대를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