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급호텔 ‘맛집’으로 등극…‘인생짬뽕’ 제주신라호텔에 있었네
특급호텔 ‘맛집’으로 등극…‘인생짬뽕’ 제주신라호텔에 있었네
  • 정창규 기자
  • 승인 2019.11.05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생짬뽕’·‘제주 애플망고 빙수’…비투숙객도 애용하는 시그니처 상품 각광
제주신라호텔, 한우 차돌박이 짬뽕.(사진=호텔신라)
제주신라호텔, 한우 차돌박이 짬뽕.(사진=호텔신라)

[뉴시안=정창규 기자] ‘인생짬뽕’과 ‘원조 제주산 애플망고 빙수’, 여행 ‘맛집’으로 특급호텔이 ‘힙하게’ 뜨고 있다. 

제주도 식도락 여행지로 제주신라호텔가 주목받고 있는것. 실제 이 곳에서만 맛볼 수 있는 ‘시그니처 음식’을 즐기기 위한 여행객들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제주신라호텔 '전복 한우 차돌박이 짬뽕'은 소셜미디어(SNS)에서 소위 ‘인생짬뽕’으로 더 유명하다. 화끈한 불 맛을 내는 국물에 돌문어, 전복, 대게 등 신선한 해산물과 고소한 한우 차돌박이를 얹어 비주얼과 양, 맛 모두 잡은 최고 인기메뉴다.

제주신라호텔은 ‘한우 차돌박이 짬뽕’의 인기에 힘입어, 온전한 해산물의 맛을 선호하는 고객을 위한 '랍스터 짬뽕'도 후속으로 내놨다.

제주신라호텔은 국내 빙수 열풍을 주도한 ‘제주산 애플망고빙수’의 원조 호텔로, 제주 여행객들의 필수 방문 코스로 부상했다. 애플망고빙수 시즌이 끝난 이후에도 이를 찾는 고객이 끊이지 않고 있다. 제대로 된 식사 한끼를 위한 레스토랑 이용객도 증가세에 있다. 제주신라호텔의 뷔페 ‘더 파크뷰’ 브런치 이용객 중 비투숙객 비중은 올해 60%를 넘어섰다.

‘더 파크뷰’의 브런치는 저녁시간 못지 않게 다양한 메뉴를 맛볼 수 있고 대게까지 특별 메뉴로 제공하고 있어 ‘가성비'를 추구하는 고객이 애용하고 있다. 이에 따라 여행객뿐 아니라 현지 주민들의 이용도 전년대비 20%이상 증가하는 등 인기몰이 중이다.

이 같은 흐름에 제주도 특급호텔들은 각 호텔의 특징을 살릴 수 있는 시그니처 상품 개발에 적극 나서고 있다.

제주신라호텔은 여름철 애플망고빙수의 인기에 이어 가을에도 ‘빙수 맛집’의 명성을 이어가기 위해 밀크티와 벌집꿀이 조화를 이루는 ‘밀크티 눈꽃빙수’를 새롭게 선보였다. 또 제주바다의 풍광과 아름다운 호텔 정원을 즐기며 와인을 맛볼 수 있는 ‘월드 와이너리 투어’ 프로그램을 방문객에게도 개방했다.

호텔 레스토랑을 애용하는 제주도 주민이 많다는 점을 감안해 아이의 첫 생일을 축하할 수 있는 ‘첫돌 패키지’도 선보였다. 꽃장식이 가미된 돌상과 한복 대여, 사진 스냅 작가 예약을 대행해주는데, 돌잔치를 소규모로 진행하는 풍토에 따라 제주도민은 물론 가족 여행객도 이용하고 있다.

제주신라호텔 관계자는 “특급호텔의 식음업장은 비교적 쉽게 호텔을 경험할 수 있는 장소”라며 “호텔의 시설과 서비스를 통해 잠재고객을 발굴하고 충성고객을 확보할 수 있어 입소문이 날 수 있는 시그니처 상품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