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유통, 동대구역 매장 위생 등급 ‘매우우수’ 선정
코레일유통, 동대구역 매장 위생 등급 ‘매우우수’ 선정
  • 이준환 기자
  • 승인 2019.11.27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대구역내 마루가메제면, 파스쿠찌 매장 식품접객업 위생 등급 ‘매우우수’
코레일유통은 동대구역에 운영중인 마루가제면과 파스쿠찌 매장이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식품위생등급제의 최우수 등급인 ‘매우우수’ 등급을 부여 받았다고 27일 밝혔다. (제공=코레일유통) 

[뉴시안=이준환 기자]코레일유통은 동대구역에 운영중인 마루가제면과 파스쿠찌 매장이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식품위생등급제의 최우수 등급인 ‘매우우수’ 등급을 부여 받았다고 27일 밝혔다. 

식품위생등급제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음식점의 위생관리 상태를 평가해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음식을 구매할 수 있도록 만든 제도로 좋음, 우수, 매우우수 3등급으로 구분한다.

이번 평가는 식약처 산하기관인 식품위생 컨설팅 업체에서 근무자 복장 및 위생모, 매장 내외부 청결환경 점검 등의 사전 컨설팅 이후 소비자 식품위생 감시원이 매장을 방문해 최종 점검에 이르는 등 까다로운 절차를 거쳤다. 

특히 조리도구의 구분 사용 및 식품위생법 준수사항은 기본이며, 이외에도 천장, 바닥 등의 청결 상태 및 냉장, 냉동고 온도관리 등 다양한 요소를 점검한 후 최우수 등급을 부여받아 의미가 더욱 크다.

음식등급제 지정대상은 식품위생법 개정으로 올해부터 일반음식점 뿐만 아니라 휴게음식점 까지 등급지정을 받을 수 있게 돼 소비자의 선택권이 늘어날 전망이다.

코레일유통은 “공공기관으로서 국민 안전과 직결되는 식품위생은 아무리 강조해도 부족함이 없다”며 “앞으로도 철도 역사내 매장 식품안전에 전사적 노력을 기울여 국민들이 안전하게 먹거리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이라고 밝혔다.

한편 코레일유통은 식품위생 강화를 목적으로 식품위생교육 강화 및 식품위생 점검표 매뉴얼 재정비 등 관련 제도 개선을 통해 안전한 먹거리 제공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