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안에서 ‘꽃이 핀다’…삼성 새 폴더블폰, 블룸 아닌 ‘갤럭시 Z 플립’
손 안에서 ‘꽃이 핀다’…삼성 새 폴더블폰, 블룸 아닌 ‘갤럭시 Z 플립’
  • 조현선 기자
  • 승인 2020.01.13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서 공개된 ‘블룸’, 단순 코드명 관측…정식명 ‘갤럭시 Z 플립’
IT 트위터리안 아이스 유니버스 주장
삼성전자의 차기 폴더블폰 컨셉 이미지 (캡쳐=유튜브 채널 'Concept Creator')

[뉴시안=조현선 기자]삼성전자가 내달 열리는 언팩 행사에서 공개할 차기 폴더블 스마트폰의 이름이 ‘갤럭시 Z 플립(Flip)’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지난 12일(현지시간) IT 전문 트위터리안 아이스 유니버스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갤럭시 폴드’에 이을 폴더블폰 신제품의 명칭은 ‘갤럭시 Z 플립’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다수 매체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CES 2020’에서 통신사 등 거래선을 대상으로 진행한 비공개 미팅을 통해 새 폴더블폰을 ‘갤럭시 블룸’으로 소개했다고 전했다. 이에 아이스 유니버스는 “‘갤럭시 블룸’은 코드명일 뿐 진짜 이름은 갤럭시 Z 플립”이라고 주장했다.

삼성의 새 폴더블 폰의 코드명으로 알려진 블룸은 '꽃이 핀다'는 뜻이다. 위아래로 접히는 클램셸(Clamshell)의 형태의 특성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가로축을 중심으로 접었을 때 정사각형, 펼쳤을 때 6.7인치 디스플레이가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삼성전자 측은 이에 대해 확인해 줄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해 10월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열린 ‘삼성개발자컨퍼런스(SDC) 2019’에서 두번째 폴더블폰 영상을 공개한 바 있다.

가격은 기존의 갤럭시 폴드(230만원대)보다 저렴한 100만원대 중반으로 예상된다. 업계에서는 삼성이 가격을 대폭 낮춰 더 많은 국가에 출시해 폴더블폰 시장을 선접하는 전략을 구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삼성전자의 새로운 폴더블 스마트폰은 2월 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팰리스 오브 파인 아트에서 열리는 언팩 행사를 통해 공개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