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U+5G 갤러리 ‘올해의 광고상’ 대상 수상
LG유플러스, U+5G 갤러리 ‘올해의 광고상’ 대상 수상
  • 조현선 기자
  • 승인 2020.03.20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7회 올해의 광고상’에서 통합미디어캠페인 부문 ‘대상’
LG유플러스, 지난해 그랑프리상 이어 대상…2년 연속 수상
U+5G 갤러리, 올해의 광고상 '대상' 수상 (사진=LG유플러스)

[뉴시안=조현선 기자] LG유플러스는 한국광고학회 주관 ‘제27회 올해의 광고상’에서 세계 최초 5G기반 문화예술 공간인 ’U+5G 갤러리’가 통합미디어캠페인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제 27회 올해의 광고상'은 총 234편의 광고가 출품됐다. 이중 독창성과 적합성, 완성도 등을 심사해 8개 부문 18작품이 최종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앞서 LG유플러스는 지난해 열린 ‘제26회 올해의 광고상’에서 CSR캠페인 시각장애인 지원편, 척수장애인 지원편으로 그랑프리 상을 수상한 데 이어 올해 대상까지 2년 연속 수상했다.

지난해 9월부터 올해 2월까지 서울 지하철 6호선 공덕역에서 운영된 U+5G 갤러리는 문화예술 작품을 증강현실(AR) 기술과 접목했다. 5G 핵심 서비스를 시민들이 일상 공간에서 쉽고 재미있게 경험할 수 있도록 마련한 장이다. 일상에서 5G 체험 기회를 제공하며 13만3000회가 넘는 체험 횟수를 기록하는 등 5G 서비스를 널리 알리는 공간으로 자리잡았다.

또 ‘예술에 U+5G를 더하다’를 주제로 진행된 영상 캠페인은 U+5G 갤러리 전시 작품과 참여 작가들의 작품 비하인드 스토리를 다뤘다. 유튜브 등에 공개된 이후 누적 조회수 2130만회 이상을 기록했다. 각종 SNS 채널을 통한 게시글, 댓글 등 57만건의 고객참여가 이어지기도 했다.

장준영 LG유플러스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담당은 "시민과 소통하며 5G 서비스를 일상에서 알린 U+5G 갤러리처럼 올해도 고객 가까이에서 새로운 경험을 쉽고 즐겁게 제공하는 마케팅 활동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