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카’ 되는 듀얼스크린?…LG V60, 홍보 영상 논란으로 자진 삭제
‘몰카’ 되는 듀얼스크린?…LG V60, 홍보 영상 논란으로 자진 삭제
  • 조현선 기자
  • 승인 2020.05.25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듀얼스크린·펜타샷 활용 몰카 찍는 남성 등장하는 줄거리
LG전자 폴란드 법인, 영상 논란 되자 삭제 후 사과
(사진=LG 폴란드 법인 틱톡 공식계정 캡쳐)

[뉴시안=조현선 기자]LG전자 폴란드 법인이 공개한 'V60 씽큐'와 듀얼 스크린 기능을 활용해 '몰카'를 촬영하는 줄거리의 홍보 영상이 논란이 됐다. LG전자 폴란드 법인은 해당 영상을 삭제했다. 

24일(현지시간) IT 전문 매체인 폰아레나 등에 따르면 최근 LG전자 폴란드 법인은 공식 틱톡(SNS) 계정을 통해 V60 씽큐의 '펜타샷' 기능을 홍보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펜타샷이란 듀얼 스크린과 전·후면 카메라를 동시에 활용할 수 있는 기능이다. 해당 영상은 200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인기를 끌었다. 

하지만 영상 내 줄거리가 문제가 됐다. 해당 홍보 영상에서 한 노인이 치마를 입고 계단을 올라가는 여성의 뒷모습을 몰래 촬영했다. 셔터 소리에 뒤를 돌아본 여성이 촬영 사실을 알고 휴대폰을 빼앗아 저장된 사진을 확인한다. 하지만 남성이 듀얼스크린과 펜타샷을 활용해 셀카를 촬영하고 있던 탓에 여성은 몰카 대신 셀카만 찍힌 것을 확인한 후 오히려 남성에게 사과하며 스마트폰을 돌려준다. 노인은 여성이 떠난 후 자신이 몰래 촬영한 사진을 확인하며 즐거워한다. 

해당 영상이 공개되며 '몰카'라는 범죄가 될 수 있는 행위를 유머 소재로 삼는 것처럼 묘사했다는 지적이 이어졌다. 소식을 알게 된 국내 네티즌들은 "오피셜 계정으로 공개된 광고라니 놀라운 수준"이라며 비판했다.

이에 LG전자 폴란드 법인은 영상을 삭제한 후 사과문을 게재했다. LG전자 폴란드법인은 "회사의 기준과 정책에 맞지 않는 콘텐츠가 게재됐다"며, "LG폴란드 법인의 디지털마케팅팀이 적절히 거르지 못한 콘텐츠였지만 즉시 삭제했다"고 밝혔다. 이어 "부주의한 콘텐츠로 불쾌함을 느끼게 만든 것을 사과드린다"고 덧붙엿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