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2분기 영업이익 5716억 원 기록…전기차 배터리로 ‘어닝서프라이즈’
LG화학, 2분기 영업이익 5716억 원 기록…전기차 배터리로 ‘어닝서프라이즈’
  • 박재형 기자
  • 승인 2020.07.31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동기 대비 131.5% 상승…매출 6조9352억 원
LG화학 (사진=뉴시스)
LG화학 (사진=뉴시스)

[뉴시안=박재형 기자] LG화학이 올해 2분기 전기차 배터리 호실적에 힘입어 5천억 원이 넘는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시장의 전망치를 뛰어넘는 ‘어닝서프라이즈’다.

LG화학은 올해 2분기 경영실적을 발표하고 매출액 6조9352억 원, 영업이익 5716억 원을 달성했다고 31일 공시했다.

이는 작년 동기 대비 매출은 2.3%, 영업이익은 131.5% 증가한 실적이다.

LG화학의 전지부문은 이번에 자동차 배터리가 흑자 전환하며 분기 사상 최대 실적 달성을 달성했다.

전기차 배터리와 에너지저장장치(ESS) 등 전체 전지 부문에서 2분기에 벌어들인 영업이익이 1555억원이며, 매출은 2조8230억 원을 기록했다.

유럽, 중국 등 전 세계 친환경 정책 확대에 따라 전기차 배터리 공급이 늘고, 북미지역 대규모 ESS 프로젝트 공급이 증가하면서 매출이 전분기 대비 25%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