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인수’ 오늘 결판날까?…이동걸-정몽규 오늘 마지막 담판
‘아시아나항공 인수’ 오늘 결판날까?…이동걸-정몽규 오늘 마지막 담판
  • 박재형 기자
  • 승인 2020.08.26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 측 입장 변화없는 가운데 극적 타협점 찾을 지 주목
KDB산업은행 회장(왼쪽), 정몽규 HDC현대산업개발 회장. (사진=KDB산업은행 제공, 뉴시스)
KDB산업은행 회장(왼쪽), 정몽규 HDC현대산업개발 회장. (사진=KDB산업은행 제공, 뉴시스)

 

[뉴시안= 박재형 기자] 아시아나항공 인수 문제를 놓고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과 정몽규 HDC그룹 회장이 오늘(26일) 전격적으로 만나 마지막 담판을 짓는다.

이날 재계, 업계 등에 따르면 이 회장과 정 회장은 이날 오후 서울 모처에서 만나 아시아나항공 인수 문제에 대해 논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두 회장은 앞서 아시아나항공 인수 문제 논의를 위해 두 차례 만난 바 있다.

이번 회동은 이 회장이 지난 20일 가급적 이른 시일 내에 면담하자고 제안한 것에 정 회장이 화답한 것이다. 

현재 HDC현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지난해 말과는 인수 환경이 달라졌다며 12주간의 재실사를 요구하고 있다. 이에 대해 금호산업과 채권단은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다만, 아시아나항공이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화물 수송에 집중하며 2분기에 ‘어닝 서프라이즈’(깜짝 실적)를 낸 점 등이 이번 협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지도 관심사가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