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그룹, 협력사 ‘납품 대금’ 추석 전 조기 집행
신세계그룹, 협력사 ‘납품 대금’ 추석 전 조기 집행
  • 손진석 기자
  • 승인 2020.09.0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신세계‧이마트 에브리데이 협력사 납품 대금 1900억 조기 지급
(사진=신세계)
(사진=신세계)

[뉴시안= 손진석 기자]신세계그룹이 2020년 추석을 앞두고 중소 협력업체 납품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조기 지급하는 납품 대금의 규모는 총 약 1900억원이다.
 
신세계그룹은 추석을 앞두고 납품 대금 지급 시기를 기존 정산일로부터 4일~10일 앞당겼다. 이마트와 이마트 에브리데이는 기존 9월 29일 정산분을 9월 25일로 4일 앞당겨 지급하며, 신세계는 10월 8일에 예정되어있던 지급 일자를 10일 앞당겨 9월 28일에 지급한다.
 
각 사별 조기 지급 대금 규모는 이마트가 300여개 협력사에 약 1300억원, 신세계가 1600여개 협력사에 약 500억원, 이마트 에브리데이가 150여개 협력사에 약 120억원 규모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협력업체들이 명절 때 상여금과 임금, 원자재 대금 등 자금소요가 많이 발생하는 것에 착안해 중소협력회사와의 상생을 위해 명절에 앞서 상품대금의 조기지급을 시행한다”며 “앞으로도 협력업체와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다각도로 고민해 실천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