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목요일(24일) 일기예보, 전국 흐리고 강원영동 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오늘의 날씨] 목요일(24일) 일기예보, 전국 흐리고 강원영동 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 조현선 기자
  • 승인 2020.09.2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오전(왼쪽)과 오후 일기예보 (사진=기상청 날씨누리)
24일 오전(왼쪽)과 오후 일기예보 (사진=기상청 날씨누리)

[뉴시안=조현선 기자]목요일인 오늘(24일)은 전국이 구름이 많은 가운데 강원영동을 중심으로 강한 비가 내릴 전망이다. 경상해안과 제주도는 흐리고 일부 비가 예상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강원영동은 오늘(24일) 밤부터 강원영동에는 대기상층(5km 내외)의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 동해안 등지에는 내일(25일)까지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25일까지 강원 영동 30∼80㎜(많은 곳 120㎜ 이상), 경북 북부 동해안·울릉도·독도는 5∼40㎜, 경상 해안(경북북부 동해안 제외)과 제주도에는 전날부터 이날까지 5∼20㎜의 비가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12∼19도, 낮 최고 기온은 19∼26도로 예상된다.

중부내륙과 남부산지는 아침 기온이 10도 내외까지 떨어져 쌀쌀하겠으며, 낮 기온이 20도 이상 올라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큰 날씨가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다.

또 새벽부터 아침 사이 내륙을 중심으로 짙은 안개가 끼고, 강원 산지에는 낮은 구름대의 영향으로 가시거리가 짧을 것으로 예상된다. 

경상 동해안과 강원 동해안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백사장이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돼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기상청은 강원산지는 우박이 떨어지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돼 시설물 관리와 농작물 관리 등 비 피해에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6도 ▲춘천 14도 ▲강릉 15도 ▲대전 15도 ▲전주 14도 ▲광주 16도▲대구 16도 ▲부산 18도 ▲제주 19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4도 ▲인천 24도 ▲춘천 23도 ▲강릉 20도 ▲대전 24도 ▲전주 25도 ▲광주 25도 ▲대구 25도 ▲부산 24도 ▲제주 24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