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이 대세 ‘가을에도 캠핑용품 매출 쑥’…“불멍 힐링 캠핑 인기”
캠핑이 대세 ‘가을에도 캠핑용품 매출 쑥’…“불멍 힐링 캠핑 인기”
  • 손진석 기자
  • 승인 2020.10.20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 가을‧겨울 캠핑족 공략 나서…캠핑용품 최대 30% 할인 행사 진행
소비자가 캠핑용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이마트)
소비자가 캠핑용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이마트)

[뉴시안= 손진석 기자]코로나로 인해 캠핑 수요가 크게 늘어나며 과거와는 달리 가을·겨울에도 캠핑을 즐기는 캠핑족이 많아지고 있다. 코로나로 인해 해외여행이 어려워지고 사람들이 붐비는 여행지 방문을 자제하면서, 주변 사람들과 최대한 접촉을 줄이며 혼자 또는 가족끼리만 소규모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캠핑이 인기를 끌고 있다.

20일 캠핑아웃도어진흥원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지난 2018년 400만명 수준이던 캠핑 인구는 올해 상반기에만 500만명을 넘을 것으로 추정된다.

이마트의 경우 캠핑 용품 매출 역시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지난해 대비 약 17% 가까이 신장했다. 특히 올해는 10월 들어 아침 최저 기온이 10도 이하로 내려가는 등 날씨가 쌀쌀해지기 시작했음에도 캠핑의 인기가 식지 않고 오히려 매출이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달 1일부터 18일까지 이마트의 캠핑용품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17.4% 신장하며, 2배 이상 많이 판매됐다. 그 중에서도 침낭이 82.1%, 매트리스 159% 등 텐트 내 방한용품 매출이 크게 늘었으며, 캠핑조리취사용품은 156%, 숯‧그릴은 48% 늘었다.

과거에는 봄과 여름 바캉스 시즌이 캠핑 주력 시즌이었으나 캠핑 인구가 늘며 이제는 사계절이 모두 캠핑 시즌이 된 것이다. 그 중에서도 찬바람과 함께 화로‧장작을 멍하니 쳐다보며 생각에 빠지는 ‘불멍’ 캠핑이 이색 캠핑으로 인기를 끌며 캠핑 용품 수요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이마트는 가을·겨울 캠핑용품 할인 대전에 돌입한다. 사계절 캠핑 시대를 맞아 가을·겨울 캠핑족 공략에 나선다. 이마트는 이달 28일까지 텐트, 그늘막, 침낭, 캠핑체어, 배낭 등 캠핑 용품을 행사카드 구매 때 최대 30% 할인 판매한다.

대표 상품으로는 ‘빅텐 패밀리그늘막’을 기존 4만9900원에서 행사카드로 구매 때 3만4930원에 판매하며, ‘에센셜침낭’은 30% 할인된 6930원에, ‘빅텐 피크닉체어’는 9030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가을‧겨울 캠핑족을 위한 방한 용품 행사도 함께 진행한다. ‘레드페이스 구스재킷’은 정상가 대비 37% 할인된 4만9000원. ‘코몽트 패딩재킷’은 행사카드 구매 때 1만원 할인된 1만99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밖에도 귀마개‧넥워머‧방한장갑 등 ‘K2 세이프티 방한용품’을 행사 카드 구매 때 각 20% 할인된 6320, 7920, 1만9920원에 판매하는 방한용품 기획전을 진행한다.

이정우 이마트 아웃도어 바이어는 “사계절 캠핑시대를 맞아 가을·겨울 캠핑족을 위한 캠핑용품 할인전을 진행한다“며 “가을‧겨울의 경우 봄‧여름보다 캠핑 장비가 많이 필요한 만큼 고객들이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도록 행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