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권, 대한적십자사에 ‘6억2000만원’ 기부금 전달
은행권, 대한적십자사에 ‘6억2000만원’ 기부금 전달
  • 임성원 기자
  • 승인 2020.11.06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 성금·후원 물품 등 지원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사진 오른쪽)이 6일 서울 중구 대한적십자사를 방문해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 성금 등 기부금을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사진 왼쪽)에 전달하고 있다. (사진=은행연합회)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사진 오른쪽)이 6일 서울 중구 대한적십자사를 방문해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 성금 등 기부금을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사진 왼쪽)에 전달하고 있다. (사진=은행연합회)

[뉴시안= 임성원 기자]은행연합회는 대한적십자사에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 성금 3억5000만원과 2억7000만원 상당의 후원 물품을 포함해 총 6억2000만원을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는 전국의 취약계층을 위해 은행의 본·지점과 대한적십자사 봉사단을 연결해 나눔 활동을 한다. 지난 2006년부터 올해까지 총 117조2억원을 지원했다.

은행권은 지난 15년 동안 사원은행 임직원과 대한적십자사 봉사단들이 함께 참여하는 봉사활동을 했다. ▲다문화가정 ▲북한 이주민 ▲저소득 아동·노인 등 대한적십자사와 결연된 30여만 가구에 기초생활 물품을 기부했다.  

또 지난 8월에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당한 지역의 긴급복구와 피해 주민들의 생활 안정 지원을 위해 대한적십자사에 1억원을 후원하기도 했다.

김태영 은행연합회 회장은 “전달된 후원 물품을 통해 따뜻한 겨울을 보내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나눔 활동을 적극적으로 해 이웃과 함께하는 사회를 만들어 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