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기보와 ‘비대면 전용 대출’상품 내놔
우리은행, 기보와 ‘비대면 전용 대출’상품 내놔
  • 임성원 기자
  • 승인 2020.11.20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억원 이하, 최대 3억원까지…중도상환해약금 면제
우리은행은 기술보증기금과 업무협약을 맺고, 비대면 전용 ‘우리 기술보증기금 비대면 원클릭 보증서 대출’을 출시했다.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기술보증기금과 업무협약을 맺고, 비대면 전용 ‘우리 기술보증기금 비대면 원클릭 보증서 대출’을 출시한다. (사진=우리은행)

[뉴시안= 임성원 기자]우리은행은 기술보증기금과 업무협약을 맺고, 비대면 전용 ‘우리 기술보증기금 비대면 원클릭 보증서 대출’을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비대면 전용 보증서 대출은 최근 비대면 서비스가 확대되는 분위기를 반영한 상품이다.

기술보증기금의 비대면 보증서가 발급된 개인사업자에게 건당 1억원 이하, 최대 3억원까지 지원해준다. 또 대출 기간은 5년이고, 기술보증기금 100% 보증서 담보와 중도상환해약금 면제 등을 제공한다.

해당 상품은 우리은행 모바일뱅킹인 ‘우리 WON뱅킹’에서 신청 등 모든 서비스가 이뤄진다. 이를 통해 영업점 방문이 어려운 개인사업자에게 사업장 정보·매출액·소득 등을 자동 반영해 금융지원을 신속하게 처리해줄 수 있다.

우리은행은 이번 상품을 선보이며 기술보증기금에 5억원을 특별출연했다. 이에 따라 ▲총 한도 100억원까지는 대출 취급 후 1년간 이자만 납부 ▲4년간 총 대출금의 40%만 대출 원금 분할 납부 등 대출 상환 부담을 덜어줬다. 또 대출금의 60%는 만기 때 추가적인 보증서 발급을 통해 5년간 분할 상환을 하도록 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은행 방문이 어려운 소상공인에게 실질적 도움이 되길 바라며 비대면 보증서 대출상품을 출시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비대면 상품을 확대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신속한 금융지원을 지원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