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권, 비대면 서비스 속속 선보여…‘고객 편의성 중심’
금융권, 비대면 서비스 속속 선보여…‘고객 편의성 중심’
  • 임성원 기자
  • 승인 2020.11.2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 비대면 화상상담으로 원격 업무
KB, 비대면 채널로 기업여신 거래
하나, 비대면 해외 송금 서비스
신한은행 디지택트 브랜치 점포에서 상담하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 서소문 지점, 디지택트 브랜치에서 상담하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뉴시안= 임성원 기자]금융권이 비대면 채널을 통한 금융 서비스를 구축·확장하고 있다.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금융 취약계층의 금융 접근성을 높이고, 고객 중심의 편의성을 제공한다는 취지이다.

◆신한은행, 비대면 혁신 점포 ‘디지택트 브랜치’ 공개

신한은행은 화상상담 시스템을 적용한 미래형 혁신 점포 모델인 ‘디지택트 브랜치’를 서울 서소문 지점에 선보였다. 

해당 점포는 화상상담 부스 내 ▲대형 스크린 ▲화상상담용 카메라 ▲키패드 ▲손바닥 정맥 인식 장치 ▲신분증·인감 스캐너 등이 마련됐다.

아울러 2평 정도의 공간만 있으면 고객이 필요로 하는 곳 어디에든 설치할 수 있다. 또 대면 업무 방식 수준으로, 각종 상담 자료를 보면서 실명 확인부터 모든 업무를 화상상담 전문 직원과 원격으로 업무가 가능하다.

내년에는 소형·무인화 점포 등 다양한 채널에서 ‘디지택트 브랜치’를 확대하고, 현재 예·적금 신규와 대출 상담 등 가능한 업무 범위에서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이 선보인 비대면 ‘KB스마트기업대출’ 프로세스.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이 선보인 비대면 ‘KB스마트기업대출’ 프로세스.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 모바일 기반 ‘KB스마트기업대출’ 비대면 서비스

KB국민은행은 기업고객이 기업뱅킹 가입이나 별도의 애플리케이션(앱) 설치 없이도 비대면 채널을 통해 기업여신 업무 지원이 가능한 ‘KB스마트기업대출’서비스를 출시했다.

은행 측은 이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모바일 웹’ 기반의 플랫폼을 구축하고, 모바일기기 사용률이 높은 개인사업자 기업고객을 위한 비대면 거래 채널도 확대했다.

기업고객은 영업점 방문 없이 ▲한도·금리 조회 ▲여신신청 ▲거래약정 확인 등 서비스를 비대면 채널로 거래할 수 있다.

이외에도 고객과 은행의 연계를 강화하기 위해 ‘거래 연결 URL 안내’ 서비스를 제공한다. 영업점 기업 담당자가 필요한 내용을 고객에게 요청하면 즉시 확인해서 처리할 수 있다.

하나은행이 영업점 방문 없이 비대면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해외송금이 가능한 베트남 ‘다이렉트 해외송금’ 서비스를 출시했다. (사진=하나은행)
하나은행이 영업점 방문 없이 비대면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해외송금이 가능한 베트남 ‘다이렉트 해외송금’ 서비스를 출시했다. (사진=하나은행)

◆하나은행, 비대면 해외송금 ‘다이렉트 해외송금’ 출시

하나은행은 영업점 방문 없이 비대면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해외송금이 가능한 베트남 ‘다이렉트 해외송금’ 서비스를 공개했다.

이번 서비스는 하나은행의 해외송금 전문 애플리케이션(앱) ‘Hana EZ’를 통해 제공된다. ▲송금 전, 수취인과 계좌의 유효성 검증 ▲송금 후, 이체 진행상황을 실시간 확인 등을 통해  송금 관련 문제를 예방할 수 있다.

송금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내년 5월 말까지 ▲다이렉트 해외송금 수수료, 5000원→3000원 인하 ▲50%의 환율 우대 제공 등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송금 서비스는 현재 베트남 ‘동’(VDN) 통화 계좌 입금 방식으로 운영된다. 향후 수취 계좌가 없어도 베트남 최대 국영상업은행(BIDV) 영업점에서 현지통화를 수령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