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국가생산성대상 대통령 표창’ 수상
신한카드, ‘국가생산성대상 대통령 표창’ 수상
  • 임성원 기자
  • 승인 2020.11.26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 중심 경영·혁신 주도형 경제 성장 등에서 높은 평가 받아
(사진 왼쪽부터) 강경성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 윤승원 신한카드 브랜드기획팀장이 국가생산성대회에서 단체부문 종합대상인 대통령 표창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카드)
(사진 왼쪽부터) 강경성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 윤승원 신한카드 브랜드기획팀장이 국가생산성대회에서 단체부문 종합대상인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카드)

[뉴시안= 임성원 기자]신한카드는 지난 25일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44회 국가생산성대회’에서 국가생산성대상 단체 부문 종합대상인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국가생산성대상은 정부포상 제도로, 경영의 시스템화와 과학화를 통한 체계적인 기업 경영과 혁신 활동을 통해 모범적인 생산성 혁신을 달성한 기업에 주고 있다.

신한카드 측은 혁신적인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중심 경영을 선도했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해 혁신 주도형 경제 성장을 이끌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한다.

신한카드는 ▲신용카드 기반 송금 서비스 ▲안면인식 결제 서비스 ▲카드 결제 연계 해외주식 소액투자 서비스 ▲렌털 중개 플랫폼 ▲부동산 월세 카드 납부 서비스 ▲외국인 해외 송금 서비스 ▲개인사업자 신용평가 사업 등 정부의 혁신금융 서비스에 선정돼 6건을 상용화시킨 바 있다.

아울러 빅데이터·중개 플랫폼 등에서 새로운 수익원을 발굴해 다양한 서비스를 창출했다. 빅데이터 역량을 기반으로 빅데이터 컨설팅 수행·공공기관 정책 수립을 지원했고, 해외기관에도 데이터를 유상 판매하는 데 성공했다. 또 유통·통신 등 데이터 결합을 통해 데이터 경제를 이끌고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경영 혁신 성과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이 대외적으로 인정받았다는 데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고객 경험과 탁월한 경영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카드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 ▲한국생산성본부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NBCI) ▲한국표준협회 프리미엄브랜드지수(KS-PBI) 등 국내 3대 평가기관의 브랜드가치 평가에서 모두 9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