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3월 안양로‧양화로 일원 2.4㎞ 지중화 착공
안양시, 3월 안양로‧양화로 일원 2.4㎞ 지중화 착공
  • 손진석 기자
  • 승인 2021.01.26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여고사거리∼안양대교와 박달사거리∼박석교사이 원도심 지역 걷기 편한 길 조성
안양로(위쪽)과 양화로 지중화 구간 (자료=안양시)
안양로(위쪽)과 양화로 지중화 구간 (자료=안양시)

[뉴시안= 손진석 기자]안양의 원도심 지역인 안양로와 양화로 일원이 걷기 편한 길로 조성된다.

안양시가 만안구 지역을 관통하는 안양로 안양여고사거리~안양대교 구간과 양화로 박달사거리~박석교 구간의 가공선로(이하 전선) 지중화 사업을 올해 본격화 한다고 26일 밝혔다.

안양시 관계자는 “안양로와 양화로 총 2.4㎞ 구간 전신주와 전선을 지하에 묻어 보행로의 안전과 편리함을 기하고 도시미관을 크게 향상 될 것”이라며 “나아가 도시균형 발전에도 기여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안양시는 총 사업비 138억원을 투입해 오는 3월 착수해 올해 12월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관악대로 우체국사거리에서 비산고가교 입구까지 0.91㎞의 지중화 공사는 올해 하반기 착공 예정이다. 이를 위해 지난해 한전과 통신사와 지중화 협약을 체결했고, 실시설계도 마친 상태다.

안양시 관계자는 지중화공사 과정에서 다소 불편함이 있을 수 있다며, 이해와 협조를 부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