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LG, 미국서 '가장 많이 특허 낸 기업' 세 손가락 안에 들어
삼성-LG, 미국서 '가장 많이 특허 낸 기업' 세 손가락 안에 들어
  • 조현선 기자
  • 승인 2021.02.05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지식재산권자협회 발표…삼성 2위, LG 3위
미국 지식재산권자협회(IPO)가 발표한 '2020년 미국 특허등록 상위 300대 기업·기관(Top 300 Organizations Granted U.S. Patents in 2020)’ (사진=뉴시스)

[뉴시안= 조현선 기자]삼성전자와 LG그룹이 지난해 미국 내에서 가장 많은 특허를 낸 기업 2, 3위 기록됐다.

5일 업계에 따르면 미국 지식재산권자협회(IPO)가 최근 발표한 '2020년 미국 특허등록 상위 300대 기업·기관(Top 300 Organizations Granted U.S. Patents in 2020)’에서 삼성전자가 2위에 이름을 올렸다.

삼성전자는 지난해에만 총 8539건의 특허를 등록하면서 2007년 이후 14년째 2위를 차지했다. IBM은 그보다 많은 총 9435건으로 1위를 기록했다.

3위는 LG그룹으로 전년보다 4% 증가한 5112건으로 집계됐다. 4위는 3689건을 등록한 캐논이 이름을 올렸고, 5위는 인텔(3284건)로 집계됐다.

이어 레이테온 테크톨로지스(3213건), 화웨이(3178건), 마이크로소프트(2972건), TSMC(2892건), 소니(2886건)가 6∼10위로 뒤를 이었다.

애플은 지난해 전년 대비 12% 증가한 2840건의 특허를 내면서 11위에 올랐다. 

이외에도 국내 기업 중 현대자동차는 1626건의 특허로 21위에, SK그룹이 1091건으로 43위에 이름을 올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