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전 대표, 의원직 사퇴안 가결돼
이낙연 전 대표, 의원직 사퇴안 가결돼
  • 유희준 기자
  • 승인 2021.09.15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15일 국회 본회의에서 의원직 사직안이 가결된 뒤 동료 의원들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15일 국회 본회의에서 의원직 사직안이 가결된 뒤 동료 의원들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시안= 유희준 기자]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국회의원직 사퇴안이 15일 국회 본회의에서 가결됐다.

국회는 이날 열린 본회의에서 이낙연 의원 사직 안건을 재석 209명 중 찬성 151명, 반대 42명, 기권 16명으로 가결했다.

이 전 대표의 의원직 사퇴 선언 직후부터 이를 만류해 오던 민주당 지도부는 결국 본인의 뜻을 존중해 이날 박병석 국회의장에게 사직안 상정·처리를 요청했다.

그는 문재인 정부 초대 국무총리를 지낸 뒤 지난 해 4·15 총선에서 '정치 일번지' 서울 종로에서 당선된 바 있다.

이 전 대표는 표결 전 신상발언에서  "정권재창출이라는 역사의 책임 앞에 제가 가진 가장 중요한 것을 던지기로 결심했다"며 "누구보다도 서울 종로 구민 여러분께 죄송하다"고 밝혔다.

앞서 이 전 대표는 지난 8일 광주광역시에서 의원직 사퇴 의사를 밝힌 바 있다. 이번 민주당 경선에서 사실상 자신의 '마지막 승부처'인 호남 경선(25~26일)을 앞두고 지지층 결집을 노린 승부수를 던진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