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옥타 신임 회장에 장영식 전 수석부회장
월드옥타 신임 회장에 장영식 전 수석부회장
  • 조현선 기자
  • 승인 2021.10.14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옥타 신임 회장으로 선출된 장영식 전 수석부회장 (사진=월드옥타)

[뉴시안=조현선 기자]세계한인무역협회(월드옥타) 신임 회장에 장영식(53) 전 수석부회장이 선출됐다. 

월드옥타는 14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온·오프라인 이사회를 통해 장 전 수석부회장을 제21대 회장으로 추대했다고 밝혔다. 

이날 장 당선자는 "‘눈부신 도약을 위한 옥타버스 운전기사 장영식’을 슬로건으로 발표한 공약을 이루기 위해 머리를 모으고 함께 하나 될 것"이라고 당선소감을 밝혔다.

장 신임 회장은 2003년 월드옥타에 가입, 도쿄지회 사무국장과 도쿄지회장을 거쳐 차세대 담당 부회장을 거쳐 수석부회장을 맡고 있다. 도쿄한국상공회의소 회장을 지냈다. 순천대(기계설계공학)와 와세다대 MBA 과정을 마쳤다.  

오는 11월 1일 취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