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연회장, 누리호 발사 참여 한화 직원에 직접 감사편지 보내
김승연회장, 누리호 발사 참여 한화 직원에 직접 감사편지 보내
  • 조규성 발행인
  • 승인 2021.11.02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사진=뉴시스]

[뉴시안= 조규성 기자]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한국형 3단 발사체 누리호(KSLV-Ⅱ) 개발에 참여한 한화 직원들에게 감사 편지와 과일바구니를 보내 재계에 화제다.

2일 재계에 따르면 김 회장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와 한화 직원 80여명에게 편지를 보내 감사를 표했다. 김 회장은 편지에서 "누리호 발사 과정에서 보여준 우리의 기술 역량과 연구개발로 내년에 있을 2차 발사 시험의 성공 가능성을 크게 높였다"며 "누리호를 쏘아 올리는 모습은 한화 가족을 포함한 국민 모두에게 큰 자부심을 안겨줬다"고 밝혔다.

누리호는 지난달 21일 발사됐다. 3단으로 이뤄진 로켓의 순차적인 분리와 위성 모사체(더미)를 감싼 덮개를 벗겨내는 과정까지는 성공했으나 정상 궤도에는 안착하지 못해 '절반의 성공'으로 평가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