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목요일(16일) 태풍 '찬투' 직접 영향…제주·남부 비바람 예고
[날씨] 목요일(16일) 태풍 '찬투' 직접 영향…제주·남부 비바람 예고
  • 박은정 기자
  • 승인 2021.09.15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 영향으로 제주 전역에 강풍특보가 내려진 15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 해안가에 높은 파도가 몰아치고 있다. (사진=뉴시스)
태풍 찬투 영향으로 제주 전역에 강풍특보가 내려진 15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 해안가에 높은 파도가 몰아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시안= 박은정 기자]목요일인 16일은 14호 태풍 '찬투(CHANTHU)'가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면서 제주도와 남부지역에 강한 비바람이 일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제주도는 이번주 초부터 많은 비가 내려 범람, 침수 등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이 동해 북부 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맑지만, 제주도와 남부지방이 태풍 찬투의 영향으로 물폭탄이 예상된다. 

제주도와 남부지방에는 집중호우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50~100㎜, 경남 해안 20~60㎜, 남부지방 5~40㎜, 강원 영동 5㎜ 미만이다. 

태풍 북상으로 인해 강한 바람도 일겠다. 남해상과 서해상에는 태풍특보, 풍랑특보가 발효됐으며 시속 45~65㎞로 매우 강하다. 

방면 중부지역은 맑고 더운 날씨가 이어져, 일교차가 10도 이상 벌어질 전망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으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14~22도, 낮 최고기온은 23~29도. 

지역별 최저기온은 △서울 18도 △인천 19도 △강릉 18도 △춘천 16도 △대전 19도 △대구 19도 △부산 22도 △전주 18도△ 광주 20도 △제주 24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9도 △인천 28도 △강릉 25도 △춘천 27도 △대전 27도 △대구 26도 △부산 26도 △전주 28도 △광주 27도 △제주 26도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3.0m, 서해 앞바다에서 0.5∼4.0m, 남해 앞바다에서 1.0∼4.0m 높이다. 먼바다 파고는 동해 1.0∼3.5m, 서해 1.0∼6.0m, 남해 1.5∼6.0m 높이로 일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