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화요일(27일) 최고 38도까지 올라…습도 낮아 체감온도↓
[날씨] 화요일(27일) 최고 38도까지 올라…습도 낮아 체감온도↓
  • 조현선 기자
  • 승인 2021.07.26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이 이어지고 있는 26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세계문화유산 화성(華城) 창룡문에서 한 시민이 뜨거운 햇살 아래 손 선풍기로 더위를 식히고 있다. (사진=뉴시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이 이어지고 있는 26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세계문화유산 화성(華城) 창룡문에서 한 시민이 뜨거운 햇살 아래 손 선풍기로 더위를 식히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시안= 조현선 기자]화요일인 27일은 낮 기온이 35도 안팎으로 오르는 등 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일부 서쪽 내륙은 38도 내외까지 오르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이 북태평양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현재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상태다.

이같은 폭염은 당분간 지속되겠으며, 대도시와 해안지역에서는 역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 다행히 습도가 낮아 체감온도는 기온보다 낮을 것으로 예상되나,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아 수분과 염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야외활동 등을 자제할 것을 기상청은 당부했다.

이날 오전 9시까지 일부 내륙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제주도에는 오후까지 바람이 시속 30~45㎞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2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 동해 앞바다에서 0.5~1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최고 4m, 남해 3m, 동해 2m로 예상된다.

제주도와 서해안, 남해안에는 너울이 유입되고 천문조까지 더해져 매우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올 전망이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와 서해 남부 남쪽 먼바다는 바람이 시속 35~70㎞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고, 물결은 2~6m로 매우 높게 일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7도, 낮 최고기온은 29~36도.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지역별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7도 △춘천 25도 △강릉 24도 △대전 24도 △대구 23도 △부산 25도 △전주 23도 △광주 23도 △제주 26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6도 △인천 33도 △춘천 36도 △강릉 31도 △대전 35도 △대구 34도 △부산 31도 △전주 34도 △광주 34도 △제주 32도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