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인수전, 롯데 '승'…전략적 투자자로 참여 확정
한샘 인수전, 롯데 '승'…전략적 투자자로 참여 확정
  • 박은정 기자
  • 승인 2021.09.10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안= 박은정 기자]국내 가구업계 1위 한샘 인수전에서 롯데쇼핑이 승기를 잡았다.

10일 롯데쇼핑은 이날 사모펀드(PEF) 운용사 IMM 프라이빗에쿼티(PE)로부터 한샘 경영권 인수를 위한 해당 PEF에 대한 참여 확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롯데쇼핑은 전날 이사회를 통해 PEF에 2995억 원을 출자하기로 결의하고 IMM PE에 출자확약서를 제출했다.

IMM PE는 지난 7월 한샘 측과 지분(30.21%) 및 경영권 인수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인수 자금 확보를 위해 설립하는 PEF에 대한 전략적 투자자를 모색해 왔다. 이에 LX하우시스와 롯데쇼핑 뛰어들면서 2파전이 예상됐으나, 결국 롯데쇼핑이 전략적 투자자로 선정된 것이다.

한샘은 인테리어 가구·리모델링 사업 등을 통해 국내 홈 인테리어 업계 독보적 1위 기업으로 자리잡고 있다. 롯데쇼핑은 최근 홈 인테리어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어, 상품과 콘텐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한샘과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롯데쇼핑 관계자는 "향후 한샘과 협업을 통해 온·오프라인 상품 경쟁력 강화 및 차별화된 공간 기획 등의 분야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 같다"며 "한샘이 스마트홈·렌탈사업·중개플랫폼 등 비즈니스 영역을 넓히고 있어 더 큰 성장이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최근 롯데쇼핑은 리빙 컨텐츠 강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한샘과 손잡고 전국의 백화점 점포에 '한샘디자인파크', '한샘리하우스' 등 체험형 리빙 매장을 확대하고 있다. 올해 6월에는 동부산 관광단지 오시리아 테마파크에 롯데쇼핑 최초의 리빙 전문관 '메종동부산'을 오픈하기도 했다. 2019년에는 영국의 프리미엄 리빙 편집샵 '더 콘란샵'을 도입해 강남점에 첫 선을 보였으며, 올해 8월 신규 점포인 동탄점에 더 콘란샵 2호점을 오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