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밀알복지재단에 성금 전달
현대해상, 밀알복지재단에 성금 전달
  • 조현선 기자
  • 승인 2018.12.06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기부금 모아 질병·장애 아동 치료 도와
현대해상, 밀알복지재단 성금 전달(사진=현대해상)
현대해상, 밀알복지재단 성금 전달(사진=현대해상)

[뉴시안=조현선 기자] 현대해상은 지난 5일 서울 강남구 수서동에 위치한 밀알복지재단에서 장애 아동 치료비를 위한 성금 3000만원을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이 기부금은 현대해상 임직원들이 급여의 일정액을 기부해 조성된 ‘드림플러스기금’으로, 한 해 동안 모은 기금을 통해 소아암과 장애로 치료 받고 있는 저소득층 아동·청소년의 치료비 및 수술비를 지원하고 있다.

또 현대해상은 오는 12일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도 5000만원의 ‘드림플러스기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드림플러스기금’을 통해 질병·장애로 치료받고 있는 아동·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응원할 예정이다.

박윤정 현대해상 상무는 “현대해상 임직원들의 정성 어린 나눔이 장애로 치료 받는 환아들의 재활치료에 보탬이 되고, 그 가족들에게도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