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RX100 VII, 진정한 프리미엄 컴팩트 카메라의 장을 연다
소니 RX100 VII, 진정한 프리미엄 컴팩트 카메라의 장을 연다
  • 이민정 기자
  • 승인 2019.07.27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2g의 무게에 새로운 센서로 무장한 초강력 컴팩트 카메라
마이크 입력이 가능해, 브이로거와 여행자에게 완벽한 영상 촬영 기회
프리미엄 컴팩트 카메라, 소니 RX100 VII (이미지=소니)

[뉴시안=이민정 기자] 소니는 지난 17일 6100만 화소를 자랑하는 고화질 카메라 'a7R IV'을 선보인 데 이어, 하이엔드 컴팩트 카메라 'RX100 VII'로 새로운 프리미엄 컴팩트 시대를 연다.

RX100 VII은 소니의 1인치 포켓 카메라 RX100 시리즈로 RX100 VI의 후속작이다. 이 제품은 새로 발표된 20MP 적층형 CMOS센서를 탑재하고 렌즈는 전작과 같은 24-200mm f/2.8-4.5로 광각에서 망원까지 두루 즐길 수 있다.

이번에 탑재된 센서는 357 포인트 위상 검출 AF와 425 포인트 콘트라스트 검출 AF를 제공하며, 새롭게 최적화된 렌즈 드라이브 제어 기능 덕분에 전세계에서 가장 빠른 0.02초의 AF 획득 시간이 실현되었다.

또 연사 촬영시 분당 60번의 AF/AE를 계산해 피사체를 빠르게 포착해 보다 선명한 결과물을 얻을 수 있고, 블랙아웃-프리 촬영으로 초당 20fps 사진을 즐길 수 있다. 새로 추가된 단일 버스트 모드에서는 최대 90fp로 7장의 이미지 촬영이 가능하다.

RX100 VII은 특히 a9과 같은 수준의 리얼타임 트래킹 및 Eye-AF 기능이 돋보이며, 리얼타임 트래킹은 사진과 동영상에 모두 적용할 수 있다. 터치 트래킹 모드와 리얼타임 Eye AF 모드도 역시 사진과 동영상에서 사용 가능하며, 최근 펌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추가된 애니멀 Eye AF 모드도 즐길 수 있다.

작고 가볍지만 최강의 기능으로 태어난 소니 RX100 VII (이미지=소니)

동영상 기능도 기존 RX100 VI의 강력한 이미지 안정화 모드와 함께, 4K 스탠다드 스테디샷보다 8배 더 효과적인 4K 액티브 스테디샷이 가능하다. 무엇보다 업계 표준 3.5mm 마이크 입력이 가능해져, 브이로거와 영상 크리에이터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

타임랩스 촬영을 위한 인터벌 촬영과 960fps 로 녹화 가능한 슈퍼 슬로우 모션으로 다양한 영상을 즐길 수 있다. 또 셀피 브이로깅을 손쉽게 할 수 있는 180도 플립 액정도 유용하게 쓰일 것이다.

인공 지능 기반을 통한 소니의 최신 알고리즘 기술이 고스란히 담긴 RX100 VII은, 사진과 동영상 촬영 모두 컴팩트 카메라의 기준점을 한단계 높인 제품이 될 것으로 보인다. 게다가 302g의 작고 가벼운 장점에 넓은 줌구간으로 즐길 수 있는 결과물을 따져본다면, '프리미엄'이라는 수식어가 결코 낯설지 않을 듯하다.

RX100 VII은 많은 사람들이 꿈꾸는 '초강력 기능을 담은 미니 카메라'의 열망을 담은 제품으로, 새로운 컴팩트 시장의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