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1, 10월 18일부터 예약판매…국내 정식 출시 25일 확정
아이폰11, 10월 18일부터 예약판매…국내 정식 출시 25일 확정
  • 이준환 기자
  • 승인 2019.10.17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할인·보험·렌탈·경품 등 각종 혜택 쏟아내며 고객 유치 경쟁
SKT·KT, 3종 출고가 99만원부터
LGU+ "폰 3종·워치·패드 출고가 미정"
아이폰11 프로.(사진=애플 공식홈페이지)
아이폰11 프로.(사진=애플 공식홈페이지)

[뉴시안=이준환 기자] 아이폰11 시리즈가 정식 출시일이 확정됐다. 이통사들은 각자 혜택을 쏟아내며 예약 판매에 돌입할 예정이다.

이동통신3사는 애플의 '아이폰11' 시리즈 3종의 예약판매를 오는 18일 각사 매장과 전용 온라인 몰을 통해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정식 출시일은 25일이다.

또 애플워치5와 7세대 아이패드는 예약판매 없이 오는 25일부터 21일부터 각각 판매에 돌입한다. 

애플이 내놓은 신제품 아이폰11 시리즈는 보급형인 아이폰11, 고급형 모델인 아이폰11 프로와 아이폰11 프로 맥스로 구성됐다. 

고급형 모델은 아이폰 최초 3개(초광각·광각·망원)의 후명 카메라를 장착한 것이 특징이다. 울트라와이드, 와이드, 망원 카메라로 구성돼 누구에게나 전문가 수준의 카메라 경험을 제공한다.

아이폰 11(64GB, 128GB, 256GB), 아이폰 11 프로(64GB, 256GB, 512GB), 아이폰 11 프로 맥스(64GB, 256GB, 512GB) 전 제품 모두 LTE 전용 모델로 출시되며 5세대 이동통신 기능은 지원하지 않는다.

이통사별 출고가로는 아이폰11(64G 기준)은 99만원부터, 아이폰11 프로는 137만5000원, 아이폰11 프로 맥스 등은 152만9000원부터 시작한다. 아이패드 7세대는 59만원4000원, 애플워치5는 63만8000부터 책정됐다. 

LG유플러스는 전 제품 모두 출고가를 아직 공개하지 않았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5종의 제품 출고가가 현재 정해지지 않았으나 늦어도 출시일 전에는 발표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애플의 팀 쿡 CEO가 10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의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열린 '애플 스페셜 이벤트 2019' 중 아이폰 신제품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각 이통3사는 아이폰11 시리즈 구입시 자사 고객이 누릴 수 있는 혜택과 강점을 알리며 판매에 들어갔다.

먼저 SK텔레콤은 아이폰11 구매자를 위해 역대급 할인과 최고의 혜택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에서 새 아이폰을 구매하면서 'KB T 프리미엄카드'와 'New SKT 우리카드'를 함께 이용한다면 2년간 최대 104만6000원까지 할인 받는다.

또 애플과 제휴를 통해 SK텔레콤이 단독으로 선보이는 특별한 보험 상품인 'T아이폰케어With AppleCare Service' 2종도 이용할 수 있다.

연말까지 T아이폰케어(파손형)에 가입하면 프로모션 가격 기준 월 9900원에 납부 기간(최대 3년) 동안 파손 3건에 대한 보상을 제공 받을 수 있다. 프로모션 기간 종료 후 가입 고객은 월 1만2300원으로 이용해야 한다.

분실이 걱정되는 고객은 ’T아이폰케어(분실·파손형)’을 이용하면 된다. 프로모션 기간동안 월1만3700원으로 납부 기간(최대 3년) 동안 분실 1건(자기부담금 34만원), 파손 3건에 대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 본 이용료는 월 1만6100원이다.

또 SK텔레콤의 공식 온라인 몰 'T월드다이렉트'에서 예약 구매시 ▲애플 정품 실리콘 케이스 ▲애플 정품 클리어 케이스 ▲에어팟 3만원 할인쿠폰 ▲ 스타벅스 2020년 다이어리 ▲제이버드 블루투스 이어폰 ▲캐로타 3 in 1 고속 무선충전 패드 등 6종 중 1종을 선택해 받을 수 있다.

KT가 18일부터 공식 온라인 몰 등을 통해 아이폰11 시리즈 예약 판매에 돌입한다. (제공=KT)

KT는 고가의 기기값으로 인한 고객 부담을 덜기 위해 단말 교체 프로그램인 '아이폰 11 슈퍼체인지'와 렌탈 프로그램 '아이폰 11 슈퍼렌탈'을 새롭게 선보였다.

'아이폰 11 슈퍼체인지'는 아이폰 11을 24개월 사용 후 반납시 출고가의 최대 50%를 보상해 주는 프로그램이다.

'아이폰 11 슈퍼렌탈'은 24개월 할부로 구매시와 동일한 금액의 월 할부금으로 1년간 사용한 뒤 언제든지 기기를 정상 반납하면 위약금 없이 약정 종료 후 새 스마트폰으로 기기변경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월 렌탈료 외 별도의 서비스 이용료는 없다.

이 외에도 '슈퍼렌탈'은 ▲최대 30만원 한도의 단말 파손 보험 ▲최대 2000만원 한도의 여행자 보험 ▲인천공항 라운지L 무료 이용권 4매 ▲그린카(차량공유) 4시간 무료 이용권 4매 등의 혜택을 추가 제공한다.

온라인 KT샵에서 아이폰 11을 사전예약한 고객 1110명에게는 추첨을 통해 최신형 맥북 에어, 에어팟 2, 액세서리 할인쿠폰 등을 증정한다. 또 KT샵에서 데이터ON 요금제를 선택한 고객은 KT샵 다이렉트 데이터 쿠폰(10GB)을 추가 제공 받는다.

LG유플러스는 예약 가입 고객에게는 애플 2세대 에어팟을 25%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는 쿠폰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또 LG유플러스 공식 온라인몰인 U+Shop을 통해 예약가입 후 구매시 ▲모토로라 Verve buds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 ▲카카오 에어팟2 실리콘 케이스, 동시충전 케이블, 파우치 등 애플 액세서리 세트 ▲파우트 HANDS3 고속 무선충전 마우스패드 ▲프리디 플렉스 고속 무선충전패드 ▲엘라고 M2 스마트폰 거치대 등 5종 가운데 선택해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